Sundong Kim The personal website of Sundong Kim

Thoughts on body rhythms

생각해 보니 1시에 자고 9시에 일어나는 삶은 너무 야행성이 아닌가 생각해본다.
해가 중천에 떠 있을 때 첫 끼를 먹는 삶.
별로 한 일 없는데 해가 지고, 저녁이 되서야 일에 집중하는 것, 과연 옳은 삶일까?
자고 일어나자 마자 뭔가 먹는 게(특히 집에서) 과연 신체 리듬에 맞는 걸까? 
또한 아침과 점심 사이에 활동량이 거의 없다 보니 자연스럽게 마지막 끼니를 먹고 난 후, 할 일이 많아지는 것처럼 느껴질 수도 있겠다. 

어렸을 때로 돌아가 보자. 나도 저녁 8시에 잠을 자던 시절이 있었을 것이다.
해가 떠 있을 때를 최대한 활용해야 건강한 삶을 영위할 수 있지 않을까? 
해가 중천에 떠있을 때를, 깨어있는 시간의 중간이 되게 맞춰 보면 어떨까?

오늘은 2016년 8월 24일
일출: 05:55
일몰: 19:09
하루의 중간(해가 중천에 떠있을 때): mid(05:55, 19:09) = 12:32

취침을 8시간 한다고 가정하면,  깨어있는 시간은 16시간
따라서 하루의 중간인 12:32 이전에 8시간, 이후에 8시간 깨어있는 게 가장 이상적으로 보이니, 적절한 기상, 취침 시간은 04:32, 20:32가 될 것이다. 잠자는 시간을 제외한 16시간 동안 세 끼를 먹어야 하고, 자기전 2시간 기상 후 2시간은 금식을 지킨다고 할 때 취식 가능한 시간은 12시간이 된다. 따라서 세 끼를 먹고 있는 중간 시점은 06:32, 12:32, 18:32가 되면 가장 적절할 것이다.

기상: 04:32
운동 및 샤워, 준비, 하루 계획 세우기: 04:40-06:00 (1시간 20분)
아침: 06:20-06:45
오전 업무: 07:00-12:00 (5시간)
점심: 12:20-12:45
오후 업무: 13:00-18:00 (5시간)
저녁: 18:20-18:45
취미 생활: 19:00-20:20 (1시간 20분) 
취침: 20:32

굉장히 올빼미족 같으나, 자연의 섭리에 맞게 살려면 - 태양이 정 중앙에 떴을 때, 나도 하루의 중간을 보내려면  - 위 스케쥴이 가장 이상적일 것이다.  (사실 현재 내 경우엔 저걸 그대로 3시간 남짓 미룬 형태로 살고 있는 것 같다... 저녁시간 전까지만 ㅋㅋㅋ - 일을 3시간 덜 한단 얘기)

참고: 겨울의 경우
일출: 07:32 (대략 30-40분 사이)
일몰: 17:32 (대략 20-40분 사이)
해의 중간: 12:32 라고 생각하면 되므로 같은 스케쥴을 지키면 된다.

Continue reading...

6mm

Out of campus for next four weeks.

I am going to go basic military training from 28th April to 26th May. You might want to visit here.


Continue reading...

My First Web Project

구현한 페이지는 http://dmserver4.kaist.ac.kr:5000 에서 확인할 수 있습니다!

Things I have done so far.

현재 Python 언어를 기반으로 KSE625 프로젝트를 진행하는데(음악추천 based on Million Songs Dataset), 최종 결과물로 홈페이지를 생성하여야 했고, 그 결과가 어느 정도 완성되었다. 다음 링크에서 확인할 수 있다. 파이썬 웹 프로그래밍을 지원하는 Flask 프레임워크와 한 URL안에서 데이터를 주고받는 jQuery, AJAX, 그리고 기본적인 HTML, CSS(Bootstrap, KendoUI), JS(D3, jQuery)등을 처음 사용해봤고, 연구실 서버에 Apache2 웹서버를 깔아 GNU Nano, Editplus, Sublime text로 작업을 하는 법을 알게 되었다. 막바지에는 크롬과 Mozilla 웹 도구를 사용하는 법도 터득하였다. 서버와의 통신은 putty와 winscp, 맥에서는 cyberduck을 사용하였다. 이렇게나마 내가 한 일을 보여주는 작업이 쉽지 않음을 깨달아 가고 있는 중이다.

절대 잊어버리지 않을 것 같은 커맨드 및 팁

  • 500 같은 정보만 알려주는 Apache2 서버 에러 로그 확인: cd /var/log -> sudo nano error.log -> 마지막 줄에서 에러 확인 alt + '/'
  • Flask에서는 URL를 선언하지 않으면 url_for를 이용하여 URL처리를 해 준 주소로만 접속이 가능하다. static 디렉토리 안에 있는 .js나 .css 파일을 로드할 때 애를 많이 먹었다.
  • 웹 사이즈에 따른 프로그래밍
  • 서버에서의 권한 - chmod, chown - sftp를 사용할 때 유용하였다.

오늘 정리는 여기까지... 우리 팀원들이 열심히 짠 full-recommendation 코드도 잘 정리가 되서 repo화 되면 좋을텐데, 가능할지 모르겠다.


Continue reading...

How to make Dynamic website with working Python code?

Task to do

현재 Python 언어를 기반으로 KSE625 프로젝트를 진행하는데(음악추천 based on Million Songs Dataset), 최종 결과물로 홈페이지를 생성하여야 함. Input으로 음악을 선택하고, freq를 입력한 후 실행 버튼을 누르면, backside에서 우리의 추천 파이썬 코드가 돌아간 후 output을 홈페이지에 다시 띄워주려고 함. 이 때 어떠한 프레임워크를 사용해야 가능할지 찾아보는 중... 공유해 줄만한 정보가 있으면 아래 Comments창을 활용해 주세요.

Related keywords

  • Flask: Django보다 더 나은 플랫폼이라고 해서 예제를 따라해 봄. Python-based Dynamic website 생성 가능.
  • Django
  • Heroku: 다양한 종류의 앱을 서비스할 수 있도록 호스팅하고 매니징해주는 느낌? (Google analytics + hosting)

Miscellaneous stuff to help

  • Gitter: 한 프로젝트에 대해 developer들이 채팅을 하는 공간 예제
  • Plotly: 예쁜 plot을 생성하고 공유할 수 있음.
  • 현재 참고중 프로젝트: 링크

Thanks!


Continue reading...

Working on BBox-2015

Things have done

I have been modified B-Box throughout this week.

  • Migration from Old, Messy B-Box2015, I used branch 'BBoxAugust2015' and Jaesung used branch 'Complete' before.
  • Add code to compare inferred type to original type (If exist in DBPedia:ko), if original type result is firm enough, then we don't spend time to load triple and infer its type.
  • 2nd year Schema-based (Which domain should we take?)
    • DBO-Prop (English-defined prop) Domain: Just crawled related domain defined in DBPedia2014.
    • If Prop:ko-DBO mapping is available (By SWRC), we used that handcrafted information, and used pre-defined domain information explained above.
    • For Prop:ko which doesn't have DBO mapping information, and its domain: We referred PROPDI result. Now, we can use inferred domain of domain-unknown prop:ko.
  • Integrate my code & Jaesung's code (Hardest part). Previously, we put all out code into one class, so I separated task by task and repackaged stuff.
  • Package in maven so that everyone can use it easily.

Things to do

  • Another Migration to Official repo
  • REST API, API
  • Slightly more optimization (Not comparing if original answer is good)
  • Check with WP6 pipeline and I/O (Which isn't well decided)
  • Predicate equivalence will not be applied in our current pipeline, so new B-Box repo only contains type-inferencing part.

이슈

  • 가장 중요한 점은 다음과 같다. Instance의 evidence 트리플이 1-2개밖에 없는 상황에서 타입 추론을 하라는 무리수가 많음... L2K 데이터만 봐도, subject 하나에 관련된 트리플이 1-2개밖에 없기 때문에, 우리가 그 트리플을 보아도 완벽한 타입을 추론하기 어렵다. 그런데 그걸 바탕으로 평가를 해서, B-Box 타입추론기의 성능을 평가하는 건 무리가 있다고 생각된다.

Some results

http://ko.dbpedia.org/resource/러시아 2nd: {http://www.w3.org/2002/07/owl#Thing=0.6456563062257954, http://dbpedia.org/ontology/PopulatedPlace=0.6456563062257954, http://dbpedia.org/ontology/Place=0.6456563062257954, http://www.ontologydesignpatterns.org/ont/d0.owl#Location=0.6456563062257954} 3rd: {http://schema.org/Country=1.0, http://dbpedia.org/ontology/PopulatedPlace=1.0, http://dbpedia.org/ontology/Country=1.0, http://dbpedia.org/ontology/Wikidata:Q532=1.0, http://schema.org/Place=1.0, http://dbpedia.org/ontology/Place=1.0, http://www.ontologydesignpatterns.org/ont/d0.owl#Location=1.0, http://www.w3.org/2003/01/geo/wgs84_pos#SpatialThing=0.03720106288751107} Aggregated: {http://www.ontologydesignpatterns.org/ont/d0.owl#Location=0.8228281531128977, http://dbpedia.org/ontology/PopulatedPlace=0.8228281531128977, http://dbpedia.org/ontology/Place=0.8228281531128977, http://schema.org/Place=0.5, http://schema.org/Country=0.5, http://dbpedia.org/ontology/Wikidata:Q532=0.5, http://dbpedia.org/ontology/Country=0.5, http://www.w3.org/2002/07/owl#Thing=0.3228281531128977} BBox result: {http://dbpedia.org/ontology/Place=0.8228281531128977} Existing best type: http://www.w3.org/2002/07/owl#Thing


Continue reading...